바이브컴퍼니, 자회사 퀀팃투자자문 통해 투자자문업·투자일임업 진출

2022-09-08 10:41 출처: 바이브컴퍼니 (코스닥 301300)

서울--(뉴스와이어) 2022년 09월 08일 -- 바이브컴퍼니(대표 이재용, 이하 바이브)가 자회사 퀀팃투자자문을 통해 금융위원회에 ‘투자자문업’과 ‘투자일임업’을 등록하며 핀테크 사업 영역을 확장한다고 8일 밝혔다.

퀀팃투자자문은 기존 세이브파트너스에서 변경된 사명으로, 바이브의 금융 자회사다. 퀀팃투자자문은 이번에 투자자문사 자격을 취득하게 되면서 그간 연구·개발해 온 혁신 알고리즘 및 서비스를 바탕으로 본격적인 사업화에 시동을 걸었다. 국내에서는 고객의 자금을 수탁받아 운용하려면 해당 라이선스 취득이 필수다. 이를 통해 퀀팃투자자문은 △디지털 자산 관리 △자문형 펀드 △로보 어드바이저 시장까지 진출할 계획이다.

올해 하반기 중 핀테크 자회사 퀀팃과 함께 자문형 사모펀드를 출시하고 이어 인공지능(AI) 기술 기반 금융자산 관리 서비스 ‘올리(OLLY)’를 KB증권 고객을 대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. 퀀팃은 올 초 인공지능이 가상자산 시장을 분석해 적합한 투자 전략을 제공하는 등 일임형 운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상자산 관리 서비스 ‘라빗(Rabit)’을 출시한 바 있으며, 올리 출시를 통해 가상자산에 이어 금융자산 사업 영역까지 아우를 전망이다.

또 퀀팃투자자문은 기존 서승용 단독대표 체제에서 서승용·송성환 각자대표 체제로 운영한다.

서승용 대표는 금융감독원 출신으로 퇴직연금 감독 업무와 개인연금펀드 심사 업무를 담당했다. 또 삼성증권과 미래에셋대우에서 연금사업 기획, 전략, 연금상품 개발과 컨설팅 업무를 했고, 연금 분야에 기여한 공로로 금융감독원장 표창과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은 바 있다. 송성환 대표는 바이브의 전 대표이사로 2020년 바이브를 코스닥 상장으로 이끈 주역이다.

바이브 이재용 대표는 "이번에 퀀팃투자자문이 투자자문업 및 투자일임업 라이선스를 취득하게 됨에 따라 바이브가 준비해 온 핀테크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”며 “그간 쌓아온 기술력과 사업화 전략을 바탕으로 금융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혁신 금융 서비스를 시장에 선보일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웹사이트: http://vaiv.kr/
이 뉴스는 기업·기관·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. 배포 안내 >
뉴스와이어 제공